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PR

더 나은 세상,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가는 회사

다날소식

Home > 홍보 > 다날소식

보도다날, 수익성장과 신사업 확대를 위한 조직역량 강화

2019. 5. 10

다날, 수익성장과 신사업 확대를 위한 조직역량 강화 

          김동건 다날 부회장 대외영업총괄 책임자로 나선다 


다날이 플랫폼 비즈니스 그룹으로 기업 경쟁력과 역량을 높이기 위해 내부조직 강화에 나서고 있다.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은 최근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결제플랫폼과 실물결제가 가능한 암호화폐인 페이프로토콜의 페이코인(PCI)을 선보이며 새로운 결제시장을 개척하고 있다.

 

또 지난해부터 지속적으로 준비해온 오프라인 휴대폰결제 시장진출 및 글로벌 결제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으며, 최근 모로코까지 사업확대를 한 달콤커피는 로봇카페 비트의 새 버전 ‘비트2E’도 오픈을 앞두고 있어, 그룹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내부조직 개편과 외부인사 영입 등 인재확보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다날은 빠르게 성장하는 이커머스 시장과 급격히 변화하는 간편결제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최근 영업조직을 강화했으며, 김동건 부회장에게 대외영업총괄 책임자를 맡게 하여, 더욱 적극적인 영업과 조직변화를 꾀한다.

 

지난 2월 다날에 합류한 김동건 부회장은 외국계 투자은행(IB) 출신 글로벌 M&A 전문가로, 신기술 및 미래사업 발굴을 위한 투자를 진행하고 있으며, 투자와 M&A를 통한 미래성장전략 수립뿐 아니라 영업 전면에도 나선다.

 

김 부회장은 외부활동을 본격화하고 다양한 경험과 기업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회사의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수익성장을 높이는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다날 관계자는 “4차산업혁명에 대응하는 로봇기술, 빅데이터, 블록체인 기술에 투자와 M&A는 물론 지속적인 인재확보를 통해 그룹역량을 강화하고 글로벌 결제시장 리더로서의 위치를 공고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 다날, 1분기 당기순이익 168억 돌파! 사상 최고실적 달성 2019. 5. 14
다음 달콤커피 논현점, 블록체인 카페로 재탄생 2019. 5.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