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PR

더 나은 세상,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가는 회사

다날소식

Home > 홍보 > 다날소식

보도다날, 지난해 매출 2300억원 달성…전년대비 20% 성장

2021. 3. 12

다날, 지난해 매출 2300억원 달성전년대비 20% 성장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37.5% 상승

 


 

다날이 지난해 비대면 소비트렌드 흐름 속에 사상최대 매출을 경신했으며 올해도 결제 플랫폼 중심 경영 기반으로 높은 신장세가 이어질 전망이다.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매출액 2300억원으로 전년대비 20% 증가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고 공시를 통해 12일 밝혔다.

 

다날은 연결 기준 매출 2300, 영업이익 150억을 기록해 전년대비 매출 20%, 영업이익 37.5%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124억으로 45.6% 감소했으며 이는 2019년 미국법인 매각이익의 일시적 반영의 영향 이라고 설명했다. 별도기준 다날 매출액은 전년대비 19.5% 성장한 1952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비대면 소비문화 확산에 맞춘 고도화된 결제 시스템과 신규 가맹점 유치 전략이 시너지를 이루면서 매출 상승을 이끌어냈다. 특히 다날은 휴대폰결제 시장 점유율 1위 사업자 자리를 확고히 하는 것은 물론 신용카드PG 사업부문도 공격적인 영업활동을 통해 전년 대비 75% 급성장하며 종합PG사로서의 면모를 보여줬다.

 

올해는 삼성페이, LG페이 휴대폰결제 및 간편결제 플랫폼 다모음 회원확보 등 다날 서비스 회원 500만 확보를 목표로 온오프라인 시장 내 영향력을 높이는 등 플랫폼 중심 결제 사업 이익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날핀테크 페이코인앱은 국내 최초 비트코인(BTC) 실물결제 지원 발표 후 시장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으며 사용자 수 120만명 돌파, 업비트 내 페이코인(PCI) 거래량 1위 등의 성과를 거두었다. 지난해 유니온페이와 제휴를 맺고 추진한 모바일 선불카드도 이달 중 탑재가 예정되어 있어 전 세계 3000만 유니온페이 가맹점에서도 사용 가능한 가상자산 결제 플랫폼으로 성장이 기대된다.

 

자회사인 비트코퍼레이션도 최근 시리즈A 투자로 약 100억원의 투자금을 유치했고, 3세대 비트 3X가 적용된 무인 매장 플랫폼비트박스'를 선보였다. 올해 사내카페테리아의 안정적인 수요를 바탕으로 일반 소비상권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다날 관계자는 "올해 온오프라인 플랫폼 중심의 서비스를 강화하여 회원 중심 서비스 역량을 높임으로써 결제는 물론 혁신금융 서비스까지 선보이는 종합지급결제사업자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또 조만간 출시를 앞둔 '다날-유니온페이 모바일 선불카드' 신사업을 바탕으로 국내외 결제 인프라도 대폭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 페이코인 이마트24, CJ CGV와 결제서비스 제휴 2021. 3. 18
다음 “페이코인으로 멘티와 대화해요” 다날핀테크, 취약계층 청소년 멘토링 NGO 지원사업 2021.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