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PR

더 나은 세상,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가는 회사

다날소식

Home > 홍보 > 다날소식

보도다날, 지난해 매출 2855억 달성 전년대비 24.5% 상승…“사상 최대” 당기순이익 312.7% 상승한 512억원 기록

2022. 3. 16

다날, 지난해 매출 2855억 달성 전년대비 24.5% 상승…“사상 최대”

당기순이익 312.7% 상승한 512억원 기록

 

다날은 지난해 연간 매출액 2855억원을 돌파하면서 전년대비 24.5% 성장한 역대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매출 2855억원, 영업이익 159억원, 당기순이익 512억원을 달성했다고 공시를 통해 16일 밝혔다. 특히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312.7%나 증가한 수치다.

 

지난해 비대면 소비문화가 확산되면서 온라인 쇼핑 및 음식 배달 결제액이 크게 증가했고, 고도화된 결제 시스템으로 신규 대형 가맹점을 유치시키며 호실적을 이끌어 냈다. 특히 다날은 지난해에도 경쟁사와 5% 이상 격차를 벌리며 휴대폰결제 시장 점유율 1위를 확고히 했으며, 신용카드 PG 사업부문도 전년대비 43.6% 크게 성장시키며 종합 PG사로 자리매김했다.

 

영업이익은 결제사업 실적과 더불어 다날핀테크 페이코인의 250만 가입자 유치, 12만 가맹점 확보를 통해 거래 이익이 늘었고, 비트코퍼레이션 또한 3세대 비트 가맹점 증가 및 신제품 판매 호조에 힘입어 6.6% 상승한 159억원을 기록했다.

 

당기순이익은 312.7%나 증가한 512억원으로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다날엔터테인먼트 두나무 지분매각 반영 및 음원수익의 영향, 그리고 영국 모바일 전자결제 기업 보쿠 지분 등 보유 금융자산의 가치 상승이 실적 성장을 증대시켰다.

 

다날은 최근 글로벌 개발사 엔드림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고, 다날핀테크 페이코인도 wPCI 기반 생태계를 확장하는 등 신성장동력을 확보해나가고 있다. 또한 올해 출시 예정인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월드'와 지난달 오픈한 네이버클라우드 '게임팟' 앱 외부결제를 통해 실적 상승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다날 관계자는 "올해 비대면 소비의 안정적 수요와 일상회복에 따른 오프라인 소비까지 더해지면서 결제시장에서 다날 영향력은 더욱 커질 것"이라며 "페이코인의 글로벌 거래소 상장 및 Defi, NFT 거래 활성화, 메타버스 서비스 오픈 등을 통해 올해 목표인 '글로벌 다날' 실현에 한발 더 다가서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 다날, 모바일 '앱 외부결제 서비스'로 인앱결제 패러다임 바꾼다 2022. 3. 16
다음 다날핀테크, 금융투자본부 신설 2022. 3. 14